김포 아파트 7층서 화재…불길 피해 탈출하던 60대 여성 추락사
최종수정 2017.12.07 10:20기사입력 2017.12.07 10:20
불 난 김포 모 아파트/사진=연합뉴스


기도 김포의 한 아파트 7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베란다를 통해 탈출을 시도한 60대 여성이 추락해 숨졌다. 남편은 가스배관을 타고 1층까지 내려와 목숨을 건졌다.

경기도재난안전본부는 6일 오후 11시11분께 경기도 김포시 감정동의 한 아파트 7층에서 불이나 27분만에 진화됐다고 7일 밝혔다.

이 불로 주민 A(60·여)씨가 베란다를 통해 탈출을 시도하다 추락해 숨졌고 아파트 위층 주민 6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의 남편 B(64)씨는 아파트 7층에서 가스 배관을 타고 1층까지 내려와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이 화재로 A씨의 집 내부가 모두 타 1억6천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우 김지현, ‘이윤택 사과’ 유체이탈 화법에 너무 놀라 그 자리에 있을 수 없었다...“정말 사회적으로 충격을 금할 수 없는 사건”
  2. 2김보름, 기자회견에서 울었다…전날 인터뷰에서는 웃었던 그녀 “노선영 주장으로 또 다른 파문 예고”
  3. 3'김보름 인터뷰 논란' 장수지, 이미 손쓸 수 없을 정도로 사태 번지자 글지운 뒤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
  4. 4조민기, 술 마시고 새벽에 연락해 방으로는 왜 오라고 했을까? 격려하려고?
  5. 5김보름 기자회견, 격앙된 반응 여전 “코스프레 그만해라” “이해가 안 되는 장면, 사실을 말해 달라는 건데 왜 우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