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대한민국 소통 CEO 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7.11.15 11:15기사입력 2017.11.15 11:15 이승진 사회부 기자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서울시는 박원순 서울 시장이 사단법인 한국인터넷소통협회에서 주최하는 '2017 대한민국 소통 CEO 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15일 전했다. 국내 230여개 광역·기초자치단체 기관장 및 정부부처 장관이 평가 대상이며, 박 시장은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했다.

SNS를 통해 국민과 가장 소통을 잘하는 기관장에 수여하는 ‘대한민국 소통 CEO 대상’에 선정된 박 시장은 3500여명의 패널과 전문가들의 평가에서 종합 1위를 차지했다.

또 서울시 대표 SNS는 '2017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 대상'에서 'Leading Star상' 및 '브랜드 미디어 대상'을 수상했다. Leading Star상은 역대 종합대상 수상자로서 AAA등급 성과를 받은 이력이 있는 기관 중 가장 우수 사례를 제공해주는 기관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올해로 10회를 맞는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 대상'은 올바른 SNS 활용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지난 1년간의 SNS 활용현황을 평가해 고객, 국민과 활발히 소통한 기업·기관에 수여하는 상이다.
한편 서울시민 3명 중 1명은 박 시장과 SNS 친구를 맺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박 시장은 작년 국내 정치인, 행정가를 통틀어 최초로 SNS 팔로워 200만 명을 돌파한 바 있고 15일 현재 총 292만 명(페이스북 43만3000명, 트위터 232만, 카카오스토리 12만6000명, 인스타그램 3만8000명 등)이 박 시장과 소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 대표 SNS는 70만명의 팔로워들과 소통하고 있다. 시는 SNS를 통해 도심 집회, 산불, 폭염, 폭설 등 위기상황 발생 시 관련 내용을 전파하고 시정정보, 축제, 행사정보 제공 및 이벤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2017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 대상' 시상식은 이날 오후 1시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진행된다.

박 시장은 "지난해 시민이 거리를 가득 매운 광화문 촛불현장에서도 시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노력과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SNS 공공행정의 세계적 사례를 만들었다"며 "으로 서울시정의 소통 채널로서 변화와 성장을 기대한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김부선 딸, 엄마 쏙 빼닮았네...두 눈 동그랗게 뜨고 상큼미소 발산
  2. 2김부선, “그래서 혼자 이렇게 외롭게 살고 있지 않냐” ‘억울’...“딸, 혼전임신하면 잔치 열고 축하해 줄 것”
  3. 3외모지상주의 하늘, 핑크 속옷만 입고 요정미 뿜뿜 ‘남심 홀릭’
  4. 4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4일 금요일)
  5. 5가수 김민우, 한 달에 외제차 열 대씩 팔았던 기록 아직도 전설로 남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