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금니 아빠' 이영학 딸, "아빠가 친구에게 하는 행동 봤는지" 묻자
최종수정 2017.10.12 15:16기사입력 2017.10.12 13:28 온라인이슈팀
‘어금니아빠’ 이영학의 딸 - 여중생을 살해한 ‘어금니아빠’의 딸 이모(14)양이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위해 서울 중랑구의 병원에서 서울북부지법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어금니 아빠’ 사건의 공범인 이영학의 딸 이모(14)양이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위해 그동안 입원해 있던 병원에서 서울북부지법으로 이동했다. 이 가운데 취재진은 이양에게 '수면제를 친구에게 왜 줬는지, 아빠가 친구에게 하는 행동을 봤는지 등 질문을 했지만 이양은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았다.

서울 중랑경찰서에 따르면 이양은 지난 1일 아버지 이영학씨가 중랑구 자택에서 살해한 자신의 친구 A(14)양의 시신을 이씨가 강원도 영월 야산에 유기하는 것을 도운 혐의(사체유기)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양은 A양 살해에는 직접 가담하지 않았으나 아버지가 시신을 가방에 실어 차로 옮기는 것을 거들었고 유기 현장에도 동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아버지의 지시로 A양에게 수면제를 건넸으며, A양이 수면제에 취해 집에서 잠들어 있는 중에 외출했다가 돌아와서는 친구를 찾지 않았다는 점 등도 조사에서 드러났다.

한편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오후 결정 날 전망이다. 경찰은 이양을 상대로 추가 조사를 벌여 이씨의 범행 상황 등을 집중적으로 캐물을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한고은 최시원 프렌치불독 논란 “할 소리가 있고 안 할 소리가 있다” ”사리에 맞게 대중들과 소통해야” VS “마녀사냥 하지 말라” 설왕설래
  2. 2패혈증 사망 한일관 대표, 최시원 개에 물릴 때까지만 해도 상상도 못했던 비극…병균이 돌아다니면서 장기를 파괴하는 병에 끝내
  3. 3하연수, 남성팬들 심쿵하게 만든 깊이 파인 가슴골 속 숨은 볼륨 ‘깜짝’
  4. 4길건, 비키니 차림으로 욕조 안에서 관능적 포즈 “이런 몸매인 줄 몰랐네”
  5. 5태풍 란, 22일 21시 기준 日 오사카 남남동쪽 약 300km 부근 해상에 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