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금니 아빠' 이영학 딸, "아빠가 친구에게 하는 행동 봤는지" 묻자
최종수정 2017.10.12 15:16기사입력 2017.10.12 13:28
‘어금니아빠’ 이영학의 딸 - 여중생을 살해한 ‘어금니아빠’의 딸 이모(14)양이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위해 서울 중랑구의 병원에서 서울북부지법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어금니 아빠’ 사건의 공범인 이영학의 딸 이모(14)양이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위해 그동안 입원해 있던 병원에서 서울북부지법으로 이동했다. 이 가운데 취재진은 이양에게 '수면제를 친구에게 왜 줬는지, 아빠가 친구에게 하는 행동을 봤는지 등 질문을 했지만 이양은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았다.

서울 중랑경찰서에 따르면 이양은 지난 1일 아버지 이영학씨가 중랑구 자택에서 살해한 자신의 친구 A(14)양의 시신을 이씨가 강원도 영월 야산에 유기하는 것을 도운 혐의(사체유기)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양은 A양 살해에는 직접 가담하지 않았으나 아버지가 시신을 가방에 실어 차로 옮기는 것을 거들었고 유기 현장에도 동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아버지의 지시로 A양에게 수면제를 건넸으며, A양이 수면제에 취해 집에서 잠들어 있는 중에 외출했다가 돌아와서는 친구를 찾지 않았다는 점 등도 조사에서 드러났다.

한편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오후 결정 날 전망이다. 경찰은 이양을 상대로 추가 조사를 벌여 이씨의 범행 상황 등을 집중적으로 캐물을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배우 김지현, ‘이윤택 사과’ 유체이탈 화법에 너무 놀라 그 자리에 있을 수 없었다...“정말 사회적으로 충격을 금할 수 없는 사건”
  2. 2김보름, 기자회견에서 울었다…전날 인터뷰에서는 웃었던 그녀 “노선영 주장으로 또 다른 파문 예고”
  3. 3'김보름 인터뷰 논란' 장수지, 이미 손쓸 수 없을 정도로 사태 번지자 글지운 뒤 잘못 인정하고 용서 빌어...
  4. 4조민기, 술 마시고 새벽에 연락해 방으로는 왜 오라고 했을까? 격려하려고?
  5. 5김보름 기자회견, 격앙된 반응 여전 “코스프레 그만해라” “이해가 안 되는 장면, 사실을 말해 달라는 건데 왜 우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