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세계적인 톱 모델의 '츄리닝 패션'
최종수정 2017.09.13 10:26기사입력 2017.09.13 10:26 온라인이슈팀 디지털뉴스본부
사진=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온라인이슈팀]톱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의 남다른 일상 패션이 화제다.

최근 그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회색 탑과 블랙 트레이닝 하의에 빨간색 가방을 메고, 검은색 선글라스를 끼고 거리를 걷고 있다. 세계적인 톱모델의 소위 '츄리닝 패션'이 눈길을 끈다.

한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는 모델 겸 배우로 영화 '나를 찾아줘'에서 노출 연기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으며, 1400만이 넘는 팔로워를 가진 세계 최고의 SNS스타다.


디지털뉴스본부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부산 편의점 여성과 어떤 관계였길래?...위협하려다 그만
  2. 2방예담, 소이현도 홀릭? “어린 나이에 저렇게 하는 걸 보면 신기해…재능 부럽다”
  3. 3김부선 딸, 엄마 쏙 빼닮았네...두 눈 동그랗게 뜨고 상큼미소 발산
  4. 4김부선, “그래서 혼자 이렇게 외롭게 살고 있지 않냐” ‘억울’...“딸, 혼전임신하면 잔치 열고 축하해 줄 것”
  5. 5오늘의 운세 [띠별운세] - (11월 23일 목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