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김부겸 경찰청 방문에 "경찰 치욕의 날이자 경찰청장 경질 신호탄 꼴"
최종수정 2017.08.13 15:27 기사입력 2017.08.13 15:27 장용준 아시아경제 티잼 기자
0 스크랩
[사진제공=신동욱 트위터]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의 경찰청 방문에 일침했다.

그는 13일 자신의 트위터에 "김부겸 장관 ‘경찰청 방문’ 수뇌부 SNS 갈등 봉합 아니라 경찰 치욕의 날 꼴이고 사실상 경찰청장 경질 신호탄 꼴이다. 경찰청장·치안감 이전투구 책임을 묻고 새 술은 새 잔에 따르라는 것이 정답 꼴이다. 청와대는 차분한 꼴이고 민심은 싸늘한 꼴이다"라는 글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김 장관은 이날 경찰청에서 열린 경찰 지휘부 회의에 참석해 경찰 지휘부에서 벌어진 SNS 게시글 삭제지시 의혹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하는게 우선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뼈 깎는 심정으로 경찰을 쇄신해야된다"고 덧붙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아시아경제 티잼 장용준 기자 zelra@hanmail.net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오늘의 운세 (8월 19일 토요일)
  2. 2지속적으로 축적되면 몸에 영향…노출되지 않는 것이 가장 안전
  3. 3아이언맨과 함께할 직원 뽑는다
  4. 4오늘의 운세 (8월 18일 금요일)
  5. 5오늘의 운세 (8월 20일 일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