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메가밀리언' 복권 4500억 당첨자 나와…역대 5위
최종수정 2017.08.14 04:00기사입력 2017.08.13 08:57 이혜영 국제부 기자
(사진=미 CNBC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미국에서 판매되는 복권 '메가밀리언'에서 3억9300만달러(약 4500억원)를 손에 쥐게 될 당첨자가 나왔다.

12일(현지시간) 미 CNBC방송 등에 따르면 지난주 금요일 발표된 메가밀리언 1등 당첨번호 23-33-53-56-58과 메가볼 6으로 구성된 복권이 일리노이주 시카고 인근 팔로스 하이츠의 닉스 바비큐에서 팔린 것으로 확인됐다.

초대형 잭팟을 터트린 주인공이 누구인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번 당첨금은 지난 4월28일부터 누적된 것으로 메가밀리언 복권 사상 역대 5위 규모다.

1등 복권을 판매한 닉 안드리쿠풀로스 닉스 바비큐 사장도 "당첨 복권을 팔게 돼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메가밀리언 1등 당첨자를 배출한 복권 판매점은 50만달러(약 5억7000만원)가량의 인센티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몇달째 당첨자가 나오지 않던 메가밀리언 잭팟이 터지면서 미국인들의 관심은 이제 파워볼로 옮겨갔다. 이번 주말 파워볼 복권의 누적 당첨금은 3억5600만달러(약 4077억원)까지 치솟았다.

이번주 파워볼 당첨자가 나오면 미국 복권 사상 3억달러 이상의 복권이 동시에 당첨자를 내는 첫 사례가 된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