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똥별 쇼, 유성우가 오늘밤 하늘을 꾸민다...네티즌들 "로또 1등 기원"부터 "어디서 보나"
최종수정 2017.08.12 22:17기사입력 2017.08.12 22:17 미디어이슈팀 기자
[사진출처=YTN 뉴스 캡처] 별똥별 쇼

별똥별이 오늘 시간당 최대 200개의 규모로 하늘에서 쏟아질 예정이다.

한국천문연구원은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를 12일 밤 11시부터 만나볼 수 있다고 밝혔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로또 1등 되게 해주세요” , “별똥별 쏟아질 때 소원에 1+1으로 얹어서 빌어볼게요”, “별똥별 어디 가서 보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번 별똥별쇼는 북동쪽 하늘에서 볼 수 있으며 도심보다는 교외지역에서 더 많이 만날 수 있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문란한 생활했던 부산 에이즈 여성 “피임기구 사용하자고 권유했으나 남자들이 모두 거부했다”
  2. 2부산 에이즈 女, “나이가 어린데다가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점 등 참작해…”
  3. 3에이미, “내 꿈은 현모양처...아침에 남편 위해 쉐이크 갈아주고 따뜻하게 배웅하고파”
  4. 4황재균, 깜찍한 아기 안고 미모의 여성들과 찰칵! 누군가 보니...
  5. 5최금강, ‘스마일 맨’을 ‘앵그리 맨’으로 만든 아찔 상황…한명재 “평소 저런 행동을 하지 않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