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미국 선수들과 셀카 찍는 한국 선수단
최종수정 2017.08.13 03:04기사입력 2017.08.12 18:22


[우시(중국)=아시아경제 김현민 기자]우리나라와 미국, 중국, 일본 등 4개국 대학 펜싱 선수들이 참가한 2017 한·미·중·일 대학펜싱선수권대회가 문화 탐방을 끝으로 공식 일정을 모두 마쳤다.

우리나라와 미국 선수단은 12일 중국 우시의 수허성과 삼국성을 방문해 중국 역사와 전통 문화를 체험했다. 이곳은 중국 역사서 삼국지 등을 배경으로 드라마와 영화를 촬영한 장소다. 유비와 관우, 장비, 제갈량 등 삼국지에 등장하는 인물들의 동상부터 중국의 고대 건축 양식과 문화재 등을 엿볼 수 있다.

2011년 국내에서 출발한 이 대회는 공부와 운동을 병행하는 미국의 대학 펜싱 선수들과 교류전을 하면서 친분을 쌓고, 공부하는 학생선수 모델을 우리나라에 접목하기 위한 시도였다. 국내에서 다섯 차례 대회를 하고 지난해부터 우시로 장소를 옮겨 2년 연속 행사를 했다. 중국과 일본의 대학 펜싱 팀을 추가해 규모가 커졌다.


김현민 기자 kimhyun8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이수민, 선베드에 누워 아찔한 다리라인으로 남심 유혹
  2. 2장우혁 중국 전용기, 럭셔리하고 깔끔한 인테리어 알고 보니...
  3. 3NS윤지, 환상적인 가슴라인 노출…수영복도 감당 안 되는 볼륨 몸맵시
  4. 4성추행 논란 이윤택, 연극인들 그냥 넘어가지 않겠다?...정영진 “더 많은 피해자들의 폭로가 이어질 것”
  5. 5김아랑, 새하얀 치아 드러낸 미소 “보는 사람들도 힐링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