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안경환 판결문 공개 음모론, 참 구차해..박근혜 따라 하긴가"
최종수정 2017.06.19 08:58 기사입력 2017.06.19 08:58 윤재길 아시아경제 티잼 기자
0 스크랩
ArticleImage
사진=바른정당 하태경 의원 페이스북 캡처


바른정당 하태경 의원이 안경환 법무부 장관의 혼인 무효소송 판결문 공개가 일부 검찰 세력의 음모라는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혹 제기에 대해 "참 구차하다"고 말했다.

하태경 의원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안경환 판결문 공개를 두고 검찰 적폐세력의 음모라는 비판이 최민희 전 의원과 문 지지자들 사이에서 시작됐다"면서 "참 구차하다. 박근혜 따라 하기다"라고 말했다.

이어 "여러분들 행태, 비선실세 문건 유출자 색출에 올인한 박근혜 정부와 뭐가 다르냐"면서 "친문들은 자중자애하는 것이 문 대통령 돕는 길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안경환 전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혼인 무효소송 판결문을 공개한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은 18일 국회 기자회견에서 "해당 판결문은 공식 절차를 거쳐 대법원으로부터 제출받은 것"이라고 판결문 입수 경위를 설명했다.

아시아경제 티잼 윤재길 기자 mufrooki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플친 이벤트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헬렌켈러를 만든 보이지 않는 숭고한 희생들
  2. 2부산중소기업청. ‘2017년 제 3회 단디벤처포럼’ 개최
  3. 3기보, 특허 권리자 중심의 특허정보 파이프라인 구축
  4. 4“부산항 컨테이너 기능 신항 일원화 작업 속도내야”
  5. 5오늘의 운세 (6월 27일 화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