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폭염 특보…경산 36도까지 올라
최종수정 2017.06.19 08:34기사입력 2017.06.19 08:34 하나은 기자
[사진=아시아경제DB]

월요일인 19일 전국 내륙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졌다.

특히 강원 정선과 영남 내륙, 광주에는 폭염 경보까지 내려졌고 그 밖의 내륙 지역은 폭염 주의보가 내려졌다.

폭염 경보는 일 최고 기온이 35도 이상으로 이틀 이상 지속될 때 내려지는 기상특보다. 폭염주의보는 최고 기온 33도가 기준이다.

이날 낮 최고 기온은 24~35도로 평년보다 2~7도가량 높을 것으로 예측됐다.
서울 낮 최고 기온은 32도로 예상됐고 대구·구미·안동·상주는 낮 최고 기온이 35도까지 치솟을 전망이다.

경북 경산·칠곡·고령·의성은 36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여 농작물과 건강관리에 특별한 주의가 요구됐다.

기상청은 무더위가 계속됨에 따라 건강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폭염 특보가 발령되면 가급적 야외활동은 자제하고 물을 평소보다 자주 섭취해야 한다.

또 실내에서는 햇볕을 막아주고 통풍이 잘 되도록 환기하는 것이 중요하다. 폭염 특보가 발령되면 고온으로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어 노약자나 환자 등은 특히 주의해야 한다.

아시아경제 티잼 하나은 기자 onesilv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0 목록보기 플친추가

프리미엄 인기정보

리더스경제신문많이 본 뉴스더보기

  1. 1고현정 집공개, 고급 카페 느낌 물씬...아기자기한 소품들과 엄청난 책들에 놀라
  2. 2예정화, 우리 남매 어때요? 남다른 기럭지에 훈훈한 용모
  3. 3황치훈, 귀여운 두 딸 두고 어떻게 가나 '뭉클'...아내의 눈물 고백 “딸아이 돌 전에 일어나야죠...”
  4. 4함소원, 깨끗한 피부와 탄력 넘치는 몸맵시 ‘눈이 번쩍’
  5. 5예정화, 흠 잡을 데 없는 아찔한 보디라인...이 정도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