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오늘날씨] 태풍 '타파' 영향…전국 흐리고 비
최종수정 2019.09.22 00:01기사입력 2019.09.22 00:01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예보된 지난 10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시민들이 걸어가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일요일인 22일은 제17호 태풍 '타파'의 여파로 전국이 흐린 가운데 비가 내릴 전망이다.


21일 기상청은 "내일(22일)은 북상하는 16호 태풍 '타파'에 의한 남동풍과 동해상 고기압에 의한 북동풍이 마주치면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날씨가 흐리겠다"며 "경기도를 비롯해 전남과 제주도에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밝혔다.


22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 150~400㎜ △강원영동·경상도·전남 100~350㎜ △서울·경기북부·강원영서북부·충남북부 10~40㎜ 등이다.


이날 오전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춘천 16도 △강릉 16도 △대전 17도 △청주 17도 △대구 17도 △광주 19도 △전주 17도 △부산 19도 △제주 21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9도 △춘천 19도 △강릉 19도 △대전 19도 △청주 20도 △대구 20도 △광주 21도 △전주 19도 △부산 24도 △제주 23도 등이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