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강원래-김송 "아들 강선, 아빠 눈썹, 엄마 성격 닮았다"
최종수정 2019.07.16 09:27기사입력 2019.07.16 09:16
강원래, 김송 부부가 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아시아경제 김윤경 기자] 가수 강원래, 김송 부부가 아들 강선 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6일 방송한 KBS 1TV '아침마당'에는 강원래-김송 부부와 아들 강선이 출연했다.


이들 부부는 올해 여섯 살이 된 아들에 대해 고생이라기보다는 행복한 수고라며 강선 군을 키우는 것에 대한 기쁨을 표현했다.


강원래는 "4살까지 예쁘고 미운 다섯 살이라고 하던데 아직까지 미운 다섯 살, 여섯 살이 없는 것 같다"며 “평소에는 아내 닮았다고 하는데 웃을 때는 저와 닮았다는 애기를 많이 듣는다”고 말했다.

이에 김송은 “팔자 눈썹이 흔하지 않은데 아빠를 쏙 빼닮았다”고 했다. 또, 김송은 아들의 성격에 대해 “100% 나를 닮았다. 많이 소심하고 겁이 많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기념일 날 임신 성공 연락을 받았다. 2003년 10월12일에 결혼했다”며 “소식을 받은 날이 2013년 10월12일이었다”고 전했다.




김윤경 기자 ykk02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