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철파엠' 이동휘 "극한직업 멤버들, 가족 같은 사이"
최종수정 2019.05.27 09:01기사입력 2019.05.27 09:01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배우 이동휘가 '극한직업'에 함께 출연한 동료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영화 '어린의뢰인'의 주연 이동휘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DJ 김영철은 "류승룡이 팬들과 함께 '어린 의뢰인'을 단체관람했더라. 다섯명은 정말 독수리 오형제냐. 맨날 같이 다니고 사진도 같이 찍더라"며 '극한직업'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공명과의 친분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이동휘는 "정말 사이가 좋고 가족 같은 사이다"라며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영화가 흥행에 실패했어도 친하게 지냈을 것 같냐는 김영철의 질문에 이동휘는 "그렇다. 촬영 기간 내내 영화 결과가 어떻게 될지 모르는 상황 속에서도 다섯명이 똘똘 뭉쳤다"고 답했다.


이어 "'극한직업' 촬영 전에 황정민 선배님 공연을 단체관람 하기도 했다. 그 후로 계속 공연을 같이 보러 다녔다"며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공명이 서로에게 힘이되는 존재라고 밝혔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