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기욤 페트리, 캐나다로 귀국…"서울 안녕, 사랑해"
최종수정 2019.05.16 00:02기사입력 2019.05.16 00:02
사진=기욤 페트리 SNS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방송인 기욤 패트리가 고향 캐나다로 귀국한다.


기욤 패트리는 15일 자신의 SNS에 "캐나다에서 어머니, 아버지와 시간을 보내려 한다"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을 한장을 게재했다.


그는 "서울에서 20년을 살았기 때문에 고향을 떠나서 외국으로 가는 것처럼 느껴진다"며 "모두 잘 지내고 다시 돌아오겠다. 서울 안녕. 사랑해"라며 팬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기욤 패트리는 캐나다 퀘백 출신의 프로게이머로 2000년 한국에 입국한 뒤 국내 첫 '스타크래프트' 리그에서 우승을 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그는 방송인으로 활동하며 JTBC '비정상회담',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등에 출연해 대중으로 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이같은 소식을 전한 네티즌들은 "그리울 것 같아요", "한국에서 좋은 추억 많이 만들고 돌아가시는 거였으면 좋겠어요", "언젠가 돌아올거죠?", "기욤 많이 보고싶을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