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내일날씨]서울 낮 최고 35도…전국 폭염, 내륙에 소나기

수정 2022.07.03 21:24입력 2022.07.03 21:24
서체크기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폭염특보 발효중
경기 남동부, 강원 중·남부, 충청권 소나기
제주와 남해안은 30~80mm 비

[내일날씨]서울 낮 최고 35도…전국 폭염, 내륙에 소나기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3일 서울 여의도 한강수영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AD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월요일인 4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폭염과 열대야가 이어지겠다. 중부 내륙지방에는 소나기가, 제주와 남해안에는 비가 내린다.


3일 기상청에 따르면 4일 폭염특보가 발효돼 최고 체감온도가 33~35도로 올라 매우 덥고 경기 남동부와 강원 중·남부와 충청권, 남부지방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4일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예상된다. 서울은 낮 최고 35도, 수원과 청주, 안동, 대전, 대구는 34도, 강릉과 전주·광주는 33도까지 오르겠다.


기상청은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으니 수분과 염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가장 무더운 시간인 12~17시에 야외 활동을 자제해야 한다"며 "장시간 농작업과 나홀로 작업을 자제하고 축산농가는 송풍장치나 분무장치 등 축사 온도를 조절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전국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경기 남동부와 강원 중·남부와 충청권, 남부지방은 3일까지 5∼40mm 가량 비가 오고, 4일과 5일은 전국 내륙지역에 5~40mm, 많은 곳은 60mm 이상 비가 내리겠다.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고 비가 시간당 30mm 내외로 강하게 내릴 가능성이 있다.


4호 태풍 에어리가 제주 남쪽을 지나 일본 해상으로 빠져나가면서 5일까지 남해안과 제주도에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동부, 남부, 산지)는 30~80mm, 남해안과 제주도(북부, 서부)는 5~40mm, 경남권 동해안은 5일에 5mm 내외로 예상된다.


4일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인천과 경기 남부는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새벽까지 중부 내륙에는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다. 태풍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와 남해동부바깥먼바다는 5일까지 바람이 초속 10~18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5일까지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