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비트코인 1000만원대…전일 1100만원 돌파 '연중 최고가'
최종수정 2019.06.17 06:15기사입력 2019.06.17 06:15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가상통화 시가총액 1위 비트코인이 17일 1000만원대를 기록 중이다. 전일 1100만원을 돌파하며 연중 최고가를 기록했다.






17일 가상통화거래소 빗썸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5분 기준 비트코인은 전날보다 2.15%(22만7000원) 오른 1074만7000원에 거래됐다.


이오스(3.1%), 리플(3.06%), 넴(2.61%) 등은 상승했고 라이트코인(0.48%), 대시(0.05%)는 하락했다.






같은 시간 다른 거래소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이 전일 오전 6시 대비 2.39%(25만1000원) 상승한 1074만7000원에 거래됐다.

스트라티스(17.05%), 비트토렌트(5.84%), 리플(3.69%) 등은 상승했고 라이트코인(0.73%) 등은 하락했다.






해외에서도 비트코인은 올랐다. 시황기업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6일(현지시간) 기준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52% 오른 8947.11달러(약 1061만원)를 기록했다.


리플(2.86%), 스텔라루멘(1.45%) 등은 올랐고 바이낸스 코인(1.46%), 비트코인 에스브이(0.83%) 등은 내렸다.


비트코인은 지난 달 1000만원을 돌파해 1080만원까지 올랐다. 지난해 5월 수준이었다. 이달 초 900만원대로 하락했다가 전일 장중 1100만원대를 탈환했다.


업계의 숙원인 제도권 진입이 가시화될 가능성이 엿보인다는 기대감이 일고 있다고 풀이된다.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오는 21일 가상통화 취급 업체에 대한 세부 규제를 내놓기로 예고했기 때문이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