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당
박주민 "동양대 인턴십 관리교수, 실제 인턴 이뤄졌다 문자"
최종수정 2019.09.06 22:30기사입력 2019.09.06 22:30
박주민 "동양대 인턴십 관리교수, 실제 인턴 이뤄졌다 문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원다라 기자]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일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당시 동양대 인턴십 관리했던 교수가 직접 보내온 문자"라면서 "실제 인턴이 이뤄졌고, 후보자 딸이 참가해서 많은 활동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동양대가 지역 사회 뿌리를 내리고 좋은 결과를 얻게 됐다. 그럼에도 안좋은 평가 받는 것이 안타깝다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 의원은 동양대 총장상 상장 연번과 관련한 논란에 대해서도 "상장에 기재된 연번 표기가 안돼 있는 것은 가짜다라고 하는 총장의 주장이 있고 총장 명의 앞에 교육학 박사의 표기가 빠진 것은 가짜라고 주장하는 분이 계셔서 가짜가 아니냐 논란이 시작됐다"면서 "(관계자들은) 각 부서별로 연번이 달랐다고 한다. 형태가 다르다고 해서 무조건 가짜라고 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실제 저희에게 제보가 들어오는 다양한 동양대 표창장을 볼 수 있다. 연번 표기 다 다르고, 교육학 박사 있는 것 없는 것이 다양하다"면서 "단순히 연번 표기가 자기가 기억하는 것이란 다르다든지 교육학 표기가 있다 없다는 것만으로 허위 조작 표창장이라고 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