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IT·통합
"갤럭시노트10+ 256GB 아우라 글로우 가장 인기"
최종수정 2019.08.13 08:59기사입력 2019.08.13 08:59

엠엔프라이스 사전예약자 9000여명 조사 결과
30대 남성 예약이 매우 높아…20일 선개통

"갤럭시노트10+ 256GB 아우라 글로우 가장 인기"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시리즈 중 갤럭시노트10+ 256GB 아우라 글로우가 가장 인기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 스마트폰 쇼핑몰 엠엔프라이스는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갤럭시노트10 시리즈를 예약한 소비자 8392명을 분석한 결과갤럭시노트10+를 선택한 비율이 83%로 갤럭시노트10을 선택한 비율 17%보다 매우 높았다고 13일 밝혔다.


용량별로는 256GB 모델의 선호가 높았다. 갤럭시노트10는 256GB 모델로 단일 출시돼 전체의 17%를 차지했다. 갤럭시노트10+의 경우 256GB 모델을 선택한 비율이 48%, 512GB 모델을 선택한 비율이 35%였다.


가장 선호하는 색상은 아우라 글로우였다. 예약된 갤럭시노트10의 59%, 갤럭시노트10+ 256GB의 53%, 갤럭시노트10+ 512GB의 75%가 해당 색상이었다.

갤럭시노트10 시리즈를 예약한 성별의 비중은 남성아 72%로 여성(28%)을 압도했다. 연령별로는 30대(42%)가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20대(29%), 40대(20%), 50대 이상(7%), 10대 이하(2%) 순으로 나타났다.


엠엔프라이스 관계자는 "갤럭시노트10 사전예약 판매는 전작 갤럭시노트9 보다 반응이 좋은 것으로 판단된다"며 "갤럭시노트10은 상하좌우 베젤을 최소화한 인피니트-O 디스플레이 적용과 S펜 기능이 강화, 특히 갤럭시노트10플러스는 45W 초고속 유선 충전 지원으로 인기가 좋다"고 분석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길흉 확인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