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유통
11번가, 갤럭시 노트10·10+ 사전판매 시작
최종수정 2019.08.09 08:34기사입력 2019.08.09 08:34
11번가, 갤럭시 노트10·10+ 사전판매 시작


[아시아경제 김봉기 기자] 11번가가 삼성 갤럭시노트10, 10+의 사전판매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갤럭시 노트10은 256GB, 갤럭시 노트10+는 256GB, 512GB 두 종류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노트10 256GB 단일 모델 기준 124만8500원, 노트10+ 256GB 139만7000원, 512GB 149만6000원이다.


11번가는 노트10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블랙, 아우라 핑크 3종, 노트 10+ 256GB 모델 아우라글로우, 아우라 블랙, 아우라화이트 3종, 512GB 모델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블랙 2종의 사전 판매를 진행한다. 갤럭시 노트10·10+ 자급제폰은 5G 단말기면서 동시에 4G LTE 유심도 호환이 가능하다.


11번가에서 사전 판매로 구매하면 ▲신한, KB국민, 현대, NH농협 등 4개 카드사의 12% 할인쿠폰 ▲SK페이 결제 시 최대 22개월 무이자 할부 ▲구매 고객 모두에게 SK페이 포인트 2만 점 적립의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11번가 단독으로 모든 사전 구매고객에게 슈피겐코리아 휴대폰 액세서리 제품의 50% 할인권(최대 5만원)과 스마트홈 기기 기획전 70% 할인권 그리고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 캔들 2만원 할인 쿠폰을 함께 제공한다. 사전 판매를 통해 구매한 단말기는 정식 판매가 시작되는 20일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이종권 11번가 디지털 담당은 "11번가는 새로운 혁신 기술을 탑재한 삼성전자의 새로운 노트 시리즈를 기다려온 고객들에게 사전판매를 통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며 "자급제폰 시장의 성장을 초창기부터 견인해온 11번가 휴대폰 샵을 통해 온라인에서 가장 편리한 휴대폰 구매를 제공함과 동시에 SK텔레콤 유심(USIM) 개통 등 통신 서비스 원스톱 쇼핑의 장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김봉기 기자 superch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