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수은, 이집트 철도현대화 사업에 3억달러 복합금융 지원

수정 2021.09.22 12:02입력 2021.09.22 12:02

대외경제협력기금 2억5100만달러 등 지원

수은, 이집트 철도현대화 사업에 3억달러 복합금융 지원


[아시아경제 김진호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은 대외경제협력기금(EDCF)과 함께 이집트 남부 룩소르~하이댐 구간(224km) 철도 현대화사업에 약 3억1225만달러를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수은의 이집트 철도현대화사업에 대한 이번 지원은 대외경제협력기금(EDCF)과 수은자금(EDPF)이 함께 제공되는 최초의 복합금융 사례다. 수은자금(EDPF)은 인프라 부문에 6064만달러, EDCF는 신호·통신 시스템 현대화에 2억5161만달러를 투입하는 등 총 지원금액은 3억1225만달러에 달할 예정이다.

EDCF와 수은자금(EDPF)이 공동 지원되는 만큼 인프라와 시스템이 일괄 개선되고 우리 기업의 해외사업 참여 기회가 확대되는 등 지원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집트 철도 현대화사업은 지난 2009년부터 3단계로 추진 중인 이집트정부의 최우선 국책사업이다. 수은이 지원하는 부분은 전체 노선(962km)중 최남단에 위치한 마지막 224km 구간으로 해당 구간 완공과 함께 전체 노선 현대화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해당 사업구간은 룩소르 신전, 왕들의 계곡 등 이집트 주요 관광지가 밀집되어 관광객 이동량이 많고, 나일강 하류에서 생산되는 각종 농산물의 물류이동에도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수은 관계자는 “이집트는 작년 기준으로 우리나라 제 1위의 아프리카 수출국으로 경제규모나 인구, 지정학적 위치를 고려하면 경제협력 강화 필요성이 매우 큰 국가다”라며 “개도국들과의 우호 증진과 함께 우리 기업의 해외사업 진출 기회를 늘리기 위해 복합금융을 활용한 대형 인프라 지원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호 기자 rpl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