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재명, 정진상 기소에 "정치 검찰 정해놓은 수순 따라 결론"

수정 2022.12.09 16:34입력 2022.12.09 16:34
서체크기
이재명, 정진상 기소에 "정치 검찰 정해놓은 수순 따라 결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박홍근 원내대표가 9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AD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박준이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최측근인 정진상 당대표 정무조정실장의 기소에 대해 "정치 검찰이 이미 정해놓은 수순에 따라서 낸 결론이라 예견된 일이었다"며 법정에서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대표는 9일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법정에서 진실이 가려지고 무고함이 밝혀질 것으로 믿는다"며 이같이 밝혔다. 검찰은 이날 정 실장을 특가법상 뇌물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했다.


이 대표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도 검찰의 기소를 '정치검찰의 끝없는 이재명 때리기'라며 비판적 태도를 취했다. 그는 "검찰은 저를 직접 수사하겠다고 벼르는 모양이다. 10년 간 털어왔지만 어디 한 번 또 탈탈 털어보라"며 "거듭 말씀드리지만 저는 단 1원의 사적 이익도 취하지 않았다"고 했다.



그는 "무능 무도한 저들이 할 수 있는 일이라곤 정적 제거를 위한 ‘이재명 때리기’와 ‘야당 파괴를 위한 갈라치기’ 뿐"이라며 "검찰 독재정권의 탄압을 뚫고 민생과 민주주의를 위해 거침없이 나아가겠다"고 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박준이 기자 giv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