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BGF그룹 차남’ 홍정혁, BGF리테일 주식 전량 매도

수정 2022.12.05 19:26입력 2022.12.05 19:26
서체크기

장남이 유통, 차남이 소재 사업

‘BGF그룹 차남’ 홍정혁, BGF리테일 주식 전량 매도 홍정혁 BGF에코머티리얼즈 대표 겸 BGF 신사업개발실장(사장). (사진제공=BGF리테일)
AD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홍석조 BGF그룹 회장의 차남 홍정혁 BGF에코머티리얼즈 대표 겸 BGF 신사업개발실장(사장)이 BGF리테일 주식을 전량 매각했다.


5일 BGF리테일은 홍정혁 대표가 지난 1~5일 세 차례에 걸쳐 BGF리테일 주식 1만3776주를 매도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총 27억8500만원 규모다.


이번 매도는 장남인 홍정국 BGF 대표이사 사장이 유통 사업을, 차남인 홍정혁 대표가 소재 사업을 각각 이끄는 것으로 경영의 구도가 정리가 됨에 따라 지분 정리가 이뤄진 것으로 분석된다.



앞서 홍 회장은 지난달 30일 두 아들에게 BGF 주식을 1002만5095주씩 증여했다. 홍 회장이 보유한 BGF 주식은 5015만9219에서 3100만9025주로, 지분율은 53.34%에서 32.4%로 줄었다. 홍정국 사장 지분은 10.29%에서 20.77%로, 홍정혁 사장의 지분은 0.03%에서 10.5%로 높아졌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