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대낮 거리서 아내 살해한 50대 남편...수차례 가정폭력 신고

수정 2022.10.06 07:33입력 2022.10.05 19:00
서체크기

아내, 지난주 몇 차례 가정폭력 신고

대낮 거리서 아내 살해한 50대 남편...수차례 가정폭력 신고 가정폭력 신고를 수차례 했던 아내가 거리에서 남편에게 살해됐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아시아경제 김정완 기자] 가정폭력을 당하다 경찰에 신고까지 했던 아내가 대낮 거리에서 남편이 휘두른 흉기에 찔려 끝내 살해됐다.


5일 충남 서산경찰서에 따르면 50대 남편 A씨는 지난 4일 오후 3시16분께 서산시 동문동 거리에서 40대 아내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검거됐다.


A씨는 별거 중이던 아내를 찾아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A씨가 휘두른 흉기에 두 차례 찔린 아내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사건을 목격한 시민 신고로 현장에서 붙잡힌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한 상태라 아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진술했다.


숨진 아내는 지난주 몇 차례 경찰에 가정폭력을 신고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가정폭력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 당시 현장 조치는 문제없이 잘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김정완 기자 kjw10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