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컨테이너선 운임, 2주 연속 하락…"일시적인 조정세" 전망

수정 2022.01.22 11:23입력 2022.01.22 11:23
서체크기
컨테이너선 운임, 2주 연속 하락…"일시적인 조정세" 전망
AD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글로벌 해운 운임이 2주 연속 하락했다. 특히 미주, 유럽 등 국내 수출기업의 주요 노선 운임이 동반 하락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글로벌 해운운임 지표인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는 전주 대비 41.24포인트 내린 5053.12포인트를 기록했다.

미주 동안 노선은 1FEU(길이 12m 컨테이너)당 1만1337달러로, 전주 대비 392달러 내렸다. 2주간 7994달러를 유지하던 서안노선도 1FEU당 7976달러로 18달러 하락했다.


유럽 노선의 상승세도 11주 만에 꺾였다. 유럽 노선 운임은 1TEU(길이 12m 컨테이너)당 7787달러로 전주 대비 14달러 내렸다.

중동, 호주·뉴질랜드, 남미 노선도 내렸다. 중동 노선은 1TEU당 3575달러로 전주 대비 120달러 내렸고, 호주·뉴질랜드 노선은 1TEU당 4610달러로 63달러 내렸다.


남미 노선은 1TEU당 180달러 내린 9988달러를 기록해 1만달러대가 깨졌다. 반면 지중해 노선은 7522달러로 전주 대비 2달러 올랐다.


다만 글로벌 주요 항구의 물류 병목현상이 지속하고 있어 당분간 해운운임 강세는 지속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