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청주 배터리 공장서 화재…내부에 갇힌 4명 구조 중

수정 2022.01.21 16:24입력 2022.01.21 16:04
서체크기

소방당국, 대응 1단계 발령

청주 배터리 공장서 화재…내부에 갇힌 4명 구조 중 충북 청주에 위치한 한 자동차 배터리 제조 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화재를 진압 중이다./사진=독자제공.
AD


[아시아경제 윤슬기 기자] 21일 오후 3시께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주성리에 위치한 자동차 배터리 양극제 제조업체 에코프로비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 발령하고 소방관 40명, 장비 16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 화재가 난 공장에서는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으며, 소방당국은 폭발사고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1명이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고, 4명이 공장 내부에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소방 관계자도 "공장 내부에 사람이 있는 것으로 확인, 총력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화재로 인해 공장 접근이 상당히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윤슬기 기자 seul9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