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수정 2022.01.21 15:27입력 2022.01.21 15:27
서체크기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AD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봉이김선달' 발언에 뿔난 불교계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아시아경제 윤동주 기자] 21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종교편향·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에 참석한 스님들이 합장을 하고 있다.


이 자리에 모인 승려들은 정부를 향해 “헌법의 정교 분리 원칙을 지키고 불교에 대한 왜곡을 그만하라”고 요구했다.

조계사에는 약 5,000여명의 승려들과 일반 불자 수백명이 참석했다.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