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독도는 한국 땅" 쯔양 독도새우 먹방에 日 네티즌 구독취소 테러

수정 2021.10.27 07:55입력 2021.10.27 07:55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입니다' 문구 삽입...태극기 문양 마스크 착용한 채 깃발 손에 쥐기도

유튜버 쯔양이 독도의날을 기념해 기안84와 함께 울릉도에서 독도새우 먹방을 진행했다. /사진=쯔양 유튜브 캡쳐


[아시아경제 김서현 기자] 독도의 날(10월25일)을 기념해 울릉도에서 '먹방'을 진행하며 "독도는 한국 땅"이라고 말한 유튜버 쯔양에 대해 일본 네티즌들의 비난이 쇄도하고 있다.


쯔양은 지난 25일 '기안84님과 독도새우 84마리 먹방, 독도는 우리 땅!! KRKRKR'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KR'은 KOREA를 줄인 말로 해석된다.

최근 울릉도에서 찍은 먹방 영상을 잇따라 게시하고 있는 쯔양은 울릉도 7번째 영상인 이날 영상에서 기안84와 함께 울릉도 바다를 배경으로 꽃새우, 닭새우, 도화새우 등 다양한 종류의 독도새우 먹방을 진행했다.


'독도의날'이라는 문구가 자막으로 삽입된 방송 화면 /사진=쯔양 유튜브 캡쳐


쯔양은 영상 시작과 말미 배경음악으로 '독도는 우리 땅' 노래를 사용했다. 독도의 위치와 함께 '하늘과 바람이 허락된 날만 들어갈 수 있는 곳'이라며 독도에 대해 설명하기도 했다.

또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입니다'라는 문장을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으로 번역해 영상 초반과 말미에 삽입하는 방식으로 영상을 구성했다. 독도 입도 시에는 태극기 문양의 마스크를 착용하고 태극기를 손에 든 모습도 담겼다. 해당 영상은 27일 아침까지 180만회에 가까운 조회수를 기록했다.


방송 이후 일본 네티즌들은 구독을 취소하는 한편 쯔양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를 이어가고 있다. 이들은 "다케시마가 한국 땅이라고 해서 보기 싫어졌다", "독도가 한국 땅이라는 말이 굳이 필요했나", "영상 시작할 때 독도라는 글자에 안 봤다", "시작할 때 독도라고 쓴 거 보고 안 봤다", "생각은 자유지만 일본인들도 보는데 일부러 언급하는 게 불편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한국 네티즌들은 "선한 영향력 감사하다. 독도는 한국의 영토", "단순 먹방이 아니라 항상 유의미한 콘텐츠", "독도에서 영상을 올린 것 만으로도 국위선양이다", "일본이 뭐라든 신경쓰지 마시라" 등 응원의 메시지를 이어가고 있다.




김서현 기자 ssn359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