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스라엘 또 만나는 '김경문호' 선발 타선 그대로 기용

수정 2021.08.02 11:48입력 2021.08.02 11:48

2번 강백호, 3번 이정후, 4번 양의지, 5번 김현수

이스라엘 또 만나는 '김경문호' 선발 타선 그대로 기용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스라엘과 재대결을 앞둔 야구대표팀이 도미니카공화국전 선발 타선을 그대로 기용한다. 김경문 감독은 2일 낮 12시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경기 타선에 변화를 주지 않았다. 1번 박해민(삼성), 2번 강백호(kt), 3번 이정후(키움), 4번 양의지(NC), 5번 김현수, 6번 오재일(삼성), 7번 오지환(LG), 8번 허경민(두산), 9번 황재균(kt) 순으로 타순을 짰다. 선발투수로는 김민우(한화)를 낙점했다. 대표팀은 전날 도미니카공화국과 녹아웃 스테이지 1라운드 경기에서 9회 김현수(LG)의 끝내기 안타로 4-3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이스라엘에 승리하고 미국-일본전 승자마저 물리치면 금메달이 걸린 결승에 진출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