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대통령 접종순서 늦게 오기를" 정은경 발언 속뜻은…

수정 2021.02.26 15:05입력 2021.02.26 15:05

靑 "국민 안심하고 백신 맞으면 대통령 솔선수범 필요가 없으니 순서가 밀린다는 문답"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순서가 좀 늦게 오시기를…."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26일 서울 마포보건소에서 문 대통령에게 전한 메시지다. 문 대통령이 "대통령한테는 언제 (코로나19 백신 접종) 기회를 줍니까"라고 묻자 정 청장은 이렇게 답변했다. 문 대통령도 웃으며 말했고 정 청장도 웃으며 답변했다.


정 청장의 전한 말을 문장 그대로 받아들이면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다. 백신 부작용 문제에 대해 언급한 것으로 해석될 수도 있다. 그러나 청와대 전한 정 청장 발언의 속뜻은 달랐다.

"대통령 접종순서 늦게 오기를" 정은경 발언 속뜻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솔선수범해서 먼저 맞을 수 있다면 맞겠다는 것이었다"면서 "솔선수범은 국민이 불안해 해서 대통령이 먼저 팔을 걷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정은경 청장이 말한 순서가 늦게 오라는 것은 국민이 불안해하는 상황이 오지 않기를 바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국민이 안심하고 백신을 맞는 상황이 오면 대통령의 솔선수범은 필요가 없으니 순서가 밀리지 않겠느냐는 문답이었다"면서 "대통령도 (접종시기에 대해) 질문했을 정도로 아직 접종 시기가 정해지지 않았다. 상황을 지켜보다가 시스템에 따라 적정 시기에 접종할 것 같다"고 말했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