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배우 김소현 문화창고行

수정 2021.01.18 11:54입력 2021.01.18 11:54

"더 발전된 모습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배우 김소현 문화창고行


배우 김소현이 문화창고에 둥지를 틀었다. 매니지먼트는 물론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만든 제작사다. 김소현은 18일 문화창고를 통해 "새해를 시작하면서 좋은 소식을 알려드릴 수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참여하는 작품들에서 더 발전된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소현은 아역으로 시작해 20대를 대표하는 배우로 성장했다.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너의 목소리가 들려', '좋아하면 울리는', '조선로코 ? 녹두전'과 영화 '순정', '덕혜옹주' 등이 대표작으로 꼽힌다. 문화창고에는 전지현, 서지혜 등이 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