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배우 이아현, 세 번째 남편과 8년 만에 파경

최종수정 2020.10.28 09:35기사입력 2020.10.27 16:39
배우 이아현, 세 번째 남편과 8년 만에 파경 배우 이아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배우 이아현이 재미교포 사업가 이모 씨와 이혼했다. 27일 이아현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두 사람이 이혼한 게 맞다"고 밝혔다.


이아현은 1997년 결혼한 후 3달 만에 이혼했고, 두 번째 결혼 후 두 딸을 입양한 뒤 2011년 이혼했다. 이어 2012년 만난 세 번째 남편과도 8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입양했던 두 딸은 이아현이 기르고 있다.

이아현은 1994년 데뷔해 영화, 드라마, 예능 등에 출연했다. 대표작은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 '미스티' 등이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