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윤석열, '라임사건 검사 비위 의혹' 수사 지시

최종수정 2020.10.17 20:43기사입력 2020.10.17 20:43
윤석열, '라임사건 검사 비위 의혹' 수사 지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사진)은 17일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 사건과 관련한 검사 비리 의혹에 대한 수사를 전격 지시했다.


대검찰청은 이날 "윤석열 총장은 로비 의혹 전반을 수사하고 있는 서울 남부지검에 '검사 비위 의혹' 부분을 신속하게 수사해 범죄 혐의 여부를 엄정하고 철저하게 규명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앞서 라임의 실질적 전주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은 전날 전관 출신 변호사와 현직 검사 3명 등에 1000만원 상당의 술 접대와 금품제공 등 로비했다고 폭로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