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아기를 팝니다' 글 올린 산모, 소재 파악됐다…'아기는 무사해'

최종수정 2020.10.17 20:32기사입력 2020.10.17 20:32
'아기를 팝니다' 글 올린 산모, 소재 파악됐다…'아기는 무사해' [이미지출처 =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은영 기자] 경찰이 온라인 중고물품 애플리케이션 당근마켓에 '36주 아이 입양'한다며 20만 원의 가격을 제시한 산모의 소재를 파악했다. 아이와 산모는 모두 무사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경찰은 전후 경위를 파악 중이다.


17일 제주 서부경찰서는 중고거래앱 '당근 마켓'에 '36주 아이 입양' 글을 게시한 여성의 소재를 파악했다고 밝혔다.

앞서 16일 해당 애플리케이션 제주 서귀포시 지역 카테고리에는 '아이 입양합니다. 36주 되었어요'라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아이의 사진을 2장 첨부하고 20만 원의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게시물은 이용자들의 공분을 샀고, 캡처 사진이 도내 온라인 커뮤니티와 맘카페 등으로 퍼지며 삽시간에 화제가 됐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IP를 추적한 끝에 해당 글을 올린 20대 추정 여성의 소재를 파악하는 데 성공했다.


제주 서귀포 시내 모처에 거주하는 여성과 아이는 다행히 무사한 것으로 파악됐다. 해당 여성은 지난 14일 아기를 출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여성을 상대로 어떤 목적으로 게시물을 올렸는지 조사하고, 법 위반 사실이 있다면 처벌을 위한 법률 적용도 검토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최은영 인턴기자 cey121481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