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쇼미더머니9' 첫방송 화제, 스윙스 지원자로 출연해 가사 실수

최종수정 2020.10.18 11:16기사입력 2020.10.17 11:24
'쇼미더머니9' 첫방송 화제, 스윙스 지원자로 출연해 가사 실수 Mnet '쇼미더머니9' 방송 장면. 사진=해당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과거 '쇼미더머니' 방송 프로그램 시리즈 심사위원으로 출연했던 래퍼 스윙스가 '쇼미더머니9'에 지원자로 출연해 가사 실수를 했다.


16일 첫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는 한국 힙합계의 새로운 주인공으로 등극할 '영 보스'(YOUNG BOSS) 타이틀을 두고 대결하는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2012년 시즌1에서 시작해 시즌 9번째를 맞았다.

'쇼미더머니9'에는 스윙스 뿐만 아니라 콕스빌리, 긱스, 원슈타인, 릴보이 등 유명 래퍼들이 지원자로 출연해 화제가 됐다.


이날 첫 방송에서는 1차 예선 조별 심사가 공개됐다. 이 가운데 스윙스가 가사 실수를 하는 장면이 짧게 그려지며 그의 합격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예선에서 긱스, 릴보이 등이 합격한 가운데 칠린호미, 노아주다, 원슈타인과 '고등래퍼' 출신 안병웅, 준우승 출신 이로한, 디아크 등이 출사표를 던져 이목을 끌었다.


한편 '쇼미더머니9' 우승자에게는 '영 보스' 타이틀과 우승 상금 1억 원과 1년간 음반 제작 지원 비용, 매니지먼트 및 마케팅 비용 등 약 5억 원가량의 지원금 주어진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