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최태원 SK그룹 회장, 올해 상반기 보수 39억원

최종수정 2020.08.14 17:47기사입력 2020.08.14 17:47
최태원 SK그룹 회장, 올해 상반기 보수 39억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올해 상반기 계열사에서 보수로 39억원을 받았다.


14일 각 사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최태원 회장은 급여로 24억원, 작년 경영성과에 따른 상여로 15억원을 받았다.

SK에서 21억5000만원, SK하이닉스에서 17억5000만원을 받았다. 2018년과 2019년 상반기에는 두 회사로부터 각각 20억원씩을 받았는데 전체적으로는 1억원 줄었다.


SK에서는 급여가 1억5000만원 늘었다. SK하이닉스에선 급여가 2억5000만원 늘었지만 상여가 5억원 감소하면서 총 2억5000만원 줄었다.

이 밖에 조대식 SUPEX추구협의회 의장이 급여 8억5000만원, 상여 37억5200만원 등 46억200만원을 받았다. 장동현 SK 사장은 급여 7억원, 상여 32억9500만원 등 39억9500만원을 보수로 받았다.


SK하이닉스에서는 박성욱 부회장이 19억9600만원, 이석희 사장이 18억2500만원, 김동섭 사장이 10억7700만원, 진교원 사장이 10억2400만원을 받았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