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정 총리 "3차 추경 역대 최대, 신속·효과적 집행에 역량 집중"
최종수정 2020.07.04 10:17기사입력 2020.07.04 10:13
정 총리 "3차 추경 역대 최대, 신속·효과적 집행에 역량 집중" 정세균 국무총리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정세균 국무총리는 4일 "35조1000억원의 제3회 추가경정예산(추경)안은 대공황 이후 가장 심각한 경제위기를 조속히 이겨내고, 한국판 뉴딜 등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이후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역대 가장 큰 규모로 마련됐다"며 "추경의 효과 또한 역대 최대가 되도록, 신속하고 효과적인 집행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전날 국회가 확정한 3차 추경의 배정계획안과 예산 공고안 등을 의결하기 위한 임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이번 추경은) 세출 구조조정과 국채발행을 통해 어렵게 마련한 소중한 재원임을 명심해야 하겠다"며 "무엇보다 실직 위기에 처한 근로자와 유동성 위기로 고통받는 기업 등을 제때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각 부처는 단순한 집행에 그치지 말고 현장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정책을 보완하고, 집행 속도와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창의적인 방안도 계속 고민해주시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아울러 "국회에서 반영된 고용유지지원금 연장과 청년들에 대한 주거·금융·일자리 지원사업 등도 차질없이 시행해주시기 바란다"며 "다양한 지원사업의 혜택을 국민들께서 모르고 지나치는 일 없고 제대로 누리실 수 있게 충분히 안내해 드리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