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3명..이틀째 20명대(종합)
최종수정 2020.05.23 11:01기사입력 2020.05.23 11:01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 연속 20명대를 기록했다. 대구에서도 이태원 클럽발 확진자가 발생해 지역 확진 가능성도 우려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23명 늘었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국내 누적 확진자는 1만1165명으로 집계됐다.

이태원 클럽발 감염이 노래방과 술집 등 유흥시설을 연결 고리로 확산세를 보임에 따라 긴장감이 고조됐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막대한 피해를 겪었던 대구에서도 클럽 관련 확진자가 나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3명..이틀째 20명대(종합) [이미지출처=연합뉴스]

23명의 신규 감염자 가운데 19명이 국내에서 감염된 환자다.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과 관련해 경기도 부천 돌잔치에 참석한 방문자 중 확진자가 나왔고, 삼성서울병원 의료진 관련 환자가 발생했다.

경기도에서 13명, 서울에서 4명, 대구와 경남에서 1명이 나왔다. 대구 신규 확진자는 10대로 이태원 클럽 3차 감염 사례로 전해졌다. 수도권 일대를 중심으로 발생했던 이태원 클럽발 확진 사례가 지역으로 넘어간 사례여서 방역 당국도 긴장하는 모양새다.


해외 유입 4명 가운데 3명은 공항 검역 단계에서 발견됐고, 대전에서 1명이 추가됐다.


사망자는 전날 2명이 목숨을 잃으면서 누적 266명이 됐다. 이로써 코로나19 치명률은 2.38%로 집계됐다. 특히 치명률은 60대 2.84%, 70대 10.86%, 80세 이상 26.27%로 높아졌다.


한편 방역당국은 전날 1만2002명을 상대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지금까지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모두 81만4420명이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