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고향가는 길]"가스 잘 잠궜는지 확인하세요" 설 연휴 화재주의보
최종수정 2020.01.24 13:58기사입력 2020.01.24 13:58
[고향가는 길]"가스 잘 잠궜는지 확인하세요" 설 연휴 화재주의보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설 연휴 기간에는 장시간 집을 비우면서 화재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한다. 또 음식 준비 등으로 화기 사용이 늘면서 화재 발생 위험이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청에 따르면 2015~2019년 설 명절에 발생한 주택화재는 총 663건이며 13명이 사망하고 40명이 부상을 입었다.


화재의 원인은 음식물 조리나 화원방치 등 부주의가 395건(60%)으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전기적 요인 118건(18%), 과열 등 기계적 요인 56건(8%) 순이다. 부주의로 인한 화재 가운데 음식물을 조리하다 난 화재가 110건(28%)으로 가장 많았다.


조리 중에는 화재를 예방하려면 우선 주방 환경을 잘 정돈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스레인지 등 불 가까이에는 천·종이·식용유·고무장갑 등 인화물질을 두지 말고, 주변에 눌어붙은 기름때도 제거한다.

가스가 누출된 경우에는 즉시 콕크와 밸브를 잠그고서 창을 열어 환기시키고 빗자루·부채 등으로 공기를 쓸어낸다. 이때 환풍기 등 전기기구를 작동하면 스파크가 튀어 불이 붙을 수 있으므로 더욱 주의한다. 조리 중 불이 났을 때는 가정에 비치된 소화기를 이용해 불을 끄거나 신속하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고 119에 신고해야 한다.


소방청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중 당직병·의원과 약국을 소방재난본부 및 소방서 홈페이지, 24개 소방서 상황실, 서울종합방재센터 상황실에서 안내한다"며 "귀성길에 나서기 전에 반드시 전열기기의 콘센트를 뽑아주고 가스레인지 위에 조리중인 음식물은 없는지 꼼꼼히 확인 후 떠나야 한다"고 말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