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폐가체험' BJ 생중계 중 변사체 발견…시청자들 '충격'
최종수정 2019.12.13 14:41기사입력 2019.12.13 14:24
'폐가체험' BJ 생중계 중 변사체 발견…시청자들 '충격' '양산의영웅-리얼리티 공포체험 NO.1'의 한 장면. 사진은 기사중 특정표현과 무관.사진=유튜브 '양산의영웅-리얼리티 공포체험 NO.1'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성열 인턴기자] 인터넷 생방송 진행자가 방송 중 변사체를 발견했다며 신고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3일 새벽 아프리카TV와 유튜브에서 ‘양산의영웅-리얼리티 공포체험 NO.1' 프로그램을 방송하는 BJ 오모(39) 씨가 충청남도 논산시 반월동의 한 폐 모텔에서 생방송을 하던 중 변사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새벽 3시께 아프리카TV에서 생중계를 하던 오 씨는 모텔 계단을 올라가다 사체를 발견했다. 오 씨는 경찰에 신고하고 방송을 급하게 종료했다. 오 씨는 시신 최초 발견자로 참고인 조사까지 마쳤다.


해당 방송은 시신을 직접적으로 찍어, 혐오스러운 장면 때문에 다시보기가 불가능한 상태다.

하지만 방송을 보던 시청자들로 인해 캡처 화면이 순식간에 디시인사이드 '인터넷방송' 갤러리 등을 포함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게시됐다. 현재 인터넷에는 캡처 화면들 또한 삭제된 상태다.



김성열 인턴기자 kary033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