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연예스타
'아내의 맛' 최연제♥케빈 고든 합류…LA 라이프 공개
최종수정 2019.12.02 14:48기사입력 2019.12.02 14:48
'아내의 맛' 최연제♥케빈 고든 합류…LA 라이프 공개 사진=TV CHOSUN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아내의 맛'에서 90년대 추억의 스타 최연제가 미국인 남편, 아들과 즐기는 럭셔리한 LA라이프를 공개할 예정이다.


3일 방송되는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아내의 맛') 75회에서는 지난 1993년 '너의 마음을 내게 준다면'으로 스타덤에 오른 가수 최연제가 등장한다.


앞서 최연제는 호소력 짙은 가창력으로 90년대를 대표하는 청춘스타로 사랑받았으나, 2001년 대한민국 연예계를 은퇴하고 미국으로 떠났다.


이날 '아내의 맛'에서는 미국 LA에서 이전과는 완전히 다른 일상을 살고 있는 최연제의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현재 최연제는 미국에서 한의학을 기반 불임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이에 대한민국 톱가수에서 미국의 한의사가 된 최연제의 제2의 인생 이야기가 감동을 안길 예정이다.


또 리처드 기어를 닮은 훈훈한 외모의 남편 케빈 고든도 출연한다. 최연제의 남편 케빈 고든은 미국 TOP4 은행 부사장으로 근무하며 능력을 인정받은 인물로 알려졌다.


특히 케빈 고든은 공항에서 우연히 보게 된 최연제에게 첫눈에 반해 먼저 편지를 보낸 이야기를 밝힐 예정이기 때문에 눈길을 끈다.


이어 반대가 심했던 최연제 아버지를 설득하기 위해 한국인 변호사까지 선임했던 비하인드 스토리도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제작진은 "90년대 추억을 소환시키는 청춘스타 최연제가 출연, 시청자들의 반가움을 돋울 것"이라며 "미국에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는 최연제와 훈남 남편이 펼치는 특별한 LA라이프를 본방송으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