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사건사고
포천 돼지열병 의심 사례 '음성' 판정
최종수정 2019.10.06 17:41기사입력 2019.10.06 17:41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6일 경기도 포천시 관인면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사례가 음성으로 판명됐다고 6일 밝혔다.


앞서 이 농가 농장주는 후보돈(예비 어미돼지) 2마리가 폐사한 것에 대해 포천시에 신고했다.


한편, 농식품부는 이날 오후 충남 보령에서도 의심 사례가 신고됨에 따라 혈액 샘플을 채취해 검사 중이다. 보령 농장에 대한 검사 결과는 이날 밤늦게 나올 전망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