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기업·CEO
귀성길 시작…고속도로 별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최종수정 2019.09.12 08:00기사입력 2019.09.12 08:00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ℓ당 평균 1491원

서해안고속도로 하행선 ℓ당 평균 1555원


귀성길 시작…고속도로 별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올 추석 연휴는 짧은 기간이지만 지난해(632만명)보다 6.2% 늘어난 671만명이 고향을 방문할 것으로 전망됐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연구원은 귀성길은 추석 하루 전인 12일 오전, 귀경길은 추석 당일인 13일 오후에 가장 혼잡할 것으로 예상했다. 12일 본격적인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가운데 고속도로별 기름값이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어디일까.


12일 한국석유공사의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전국 평균 휘발유 가격은 현재 ℓ당 1523.74원으로 오름세를 이어가고 있다. 기름값이 가장 비싼 서울은 ℓ당 1627.78원이다.


고속도로 휴게소에 위치한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은 대부분 1400~1500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고속도로 위 주유소가 서울 평균 휘발유 가격 보다 저렴한 만큼 가급적이면 고속도로 주유소를 이용하는 것이 경제적일 수 있다.

서울에서 부산으로 향하는 경부고속도로 하행선의 휘발유 가격은 평균 1491원이다. 주유소 중에서는 칠곡(부산)주유소가 ℓ당 1460원으로 가장 저렴하다. (주)케이알산업 경주(부산)주유소가 ℓ당 1476원, 한국도로공사 안성(부산방향)주유소가 ℓ당 1480원으로 뒤를 이었다. (주)남영전구 천안(부산)주유소와 중도석유(주)옥산주유소도 ℓ당 1485원으로 저렴한 편이었다.


서해안고속도로에 위치한 주유소는 하행선 평균 휘발유 가격이 1555원으로 경부고속도로보다 ℓ당 평균 64원비싸다. 하행선에서 휘발유 값이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군산무안주유소와 태경산업(주)함평무안주유소로 ℓ당 1485원에 판매하고 있다. 이후부터 대보유통(주)화성 목포방향 주유소로 ℓ당 1507원으로 크게 뛴다. (주)케이알산업 홍성주유소가 ℓ당 1548원, (주)백광소재 서산(하)주유소가 ℓ당 1556원이다.


인천~강릉을 잇는 영동고속도로 하행선에서는 평창(강릉방향)주유소가 ℓ당 1484원으로 가장 저렴하다. 이어 문막주유소와 (주)고신통상 여주주유소가 ℓ당 1485원, KIS정보통신(주)강릉주유소가 ℓ당 1495원으로 뒤를 이었다. 이후에는 용인주유소와 원일유통 횡성주유소가 ℓ당 1647원으로 가격이 크게 뛴다.


휘발유 뿐 아니라 경유, 더 자세한 가격정보는 오피넷 홈페이지와 오피넷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실시간으로 확인하면 된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