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연예스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최명길과의 절절한 엔딩
최종수정 2019.08.14 07:05기사입력 2019.08.14 07:05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소연, 최명길과의 절절한 엔딩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열연하고 있는 김소연 모습./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캡처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배우 김소연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열연을 선보여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1일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는 강미리(김소연 분)의 안타까운 모습이 방송되며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다.


강미리는 몸 상태가 달라짐을 느껴 임신테스트기로 임신임을 알게 됐다. 하지만 이 상황을 말할 수 없는 처지에 놓여 절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남편인 한태주(홍종현 분)에게 섣불리 말할 수 없는 상황이 그녀를 더 힘들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종수(동방우 분)가 강미리와 전인숙(최명길 분)이 친모녀 사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져 갈등이 한층 더 고조됐다.


또한 그토록 찾아다녔던 전인숙을 발견하고 쫓아간 강미리는 다리 난간에 올라서려는 그녀를 보고 달려가 말리며 ‘엄마’라고 외친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절정에 다다른 엔딩으로 앞으로 남은 전개에선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길흉 확인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