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전문] 김정은 "이희호 여사, 평화·통일 소중한 밑거름" 조의문
최종수정 2019.06.12 19:30기사입력 2019.06.12 19:30

[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고(故) 이희호 여사 별세와 관련해 친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을 통해 조화와 조의문을 장례위원회측에 전달했다.


조화와 조의문은 이날 판문점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서호 통일부 차관, 장례위원회를 대표한 박지원 김대중평화센터 부이사장(민주평화당 의원) 등이 수령했다.


아래는 김 위원장이 이 여사 장례위에 보낸 조의문 전문.


리희호녀사의 유가족들에게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리희호녀사가 서거하였다는 슬픈 소식에 접하여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합니다.

리희호녀사가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온갖 고난과 풍파를 겪으며 민족의 화해와 단합, 나라의 평화와 통일을 위해 기울인 헌신과 노력은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의 길로 나아가고있는 현 북남관계의 흐름에 소중한 밑거름이 되고 있으며 온 겨레는 그에 대하여 영원히 잊지 않을것입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김정은
2019년 6월 12일

[전문] 김정은 "이희호 여사, 평화·통일 소중한 밑거름" 조의문 김여정 북한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왼쪽)이 12일 판문점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에게 고(故) 이희호 여사 장례위원회에 보내는 조의문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통일부 제공>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좋은번호가 좋은 기운을! 행운의 숫자 확인 GO!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