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컴백' 효민 '나이 들면서 생각 많아져…자신감 떨어졌다'
기사입력 2018.09.12 18:02최종수정 2018.09.12 18:02 온라인이슈팀
효민 /사진=스포츠투데이 DB

가수 효민이 활동을 하면서 느낀 소감을 전했다.

효민은 12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새 디지털 싱글 앨범 '망고(MANGO)'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신곡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효민은 '복면가왕'에 출연하여 "자심감이 떨어지고 점점 위축된다"고 언급했던 사건에 대해 질문을 받자 "왜인지는 잘 모르겠다. 나이 들어서 생각이 많아져서 그런 것 같기도 하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벌써 데뷔 10년이 다 되어간다"며 "아직도 늘 이런 자리가 긴장되고 그런 걸 보면 많이 부족한 것 같고 더 열심히 해야 할 것 같다. 무대를 할 때만큼은 그런 부분을 극복해보려고, 그래서 계속 무대에 서려고 한다"며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효민의 신곡 '망고(MANGO)'는 미니멀한 신스 사운드 기반의 팝 장르로 만난 지 얼마 안 된 남녀 사이의 미묘한 감정선과 복잡한 연애 심리를 과일 '망고'에 비유한 독특한 가사가 돋보이는 곡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