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도심속 일터학교 '카페 두드림' 오픈
기사입력 2018.09.12 10:28최종수정 2018.09.12 10:28 금융부 유인호 기자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신한은행은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본점 15층에서 학교 밖 청소년 대상 직업 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인 ‘도심 속 일터학교-카페 두드림’을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운영 첫날 위성호 은행장이 방문해 커피를 주문하면서 ‘카페 두드림’의 첫 고객이 됐다.

신한은행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임직원이 카페를 이용하면서 발생한 수익금을 청년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재투자할 수 있는 선순환적 사회공헌 사업 모델을 새롭게 시도한다.

교육생들은 이곳에서 6개월 과정으로 비즈니스 매너 교육, 음료 제조 및 개발, 재고 관리, 위생 및 안정교육 등 바리스타 자격을 갖추기 위한 전문 교육 과정과 인턴십의 기회를 제공받는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