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 e종목]'삼성SDI, 3분기 '역대 최대' 분기 실적 달성 전망…목표가 상향'
기사입력 2018.09.12 08:25최종수정 2018.09.12 08:25 자본시장부 조호윤 기자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이베스트투자증권이 에 대해 올 3분기 역대 최대 분기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하면서, 목표주가를 기존 27만원에서 32만원으로 상향조정했다. 전 거래일 종가는 24만9500원이다.

어규진 연구원은 12일 보고서를 통해 "삼성SDI의 올 3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48.9% 늘어난 2조5400억원, 영업이익은 238% 증가한 2033억원으로, 시장 기대치를 상회하는 호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라고 판단했다.

그는 "전자재료의 고 수익성이 유지되는 가운데, 원통형 및 폴리머 중심의 소형전지 수익성 개선과 ESS 중심의 중대형 전지 판매 증가에 따른 적자폭이 축소되며 본업에서 의미 있는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전했다.

갤럭시노트9 출시에 따른 동사의 고부가가치 소형전지인 폴리머 전지 출하량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원통형 전지 판매 호조도 지속되고 있다고 한다. 그는 "3분기 소형전지 영업이익이 전분기비 39.9% 증가한 1302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중화향 편광필름 판매 호조로 전자소재 사업부의 수익성도 추가 개선될 것"이라고 짚었다.

연간 실적도 긍정적으로 내다봤다. 어 연구원은 "삼성SDI의 올해 매출액은 47.8% 증가한 9조3000억원, 영업이익은 426% 늘어난 6145억원으로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할 전망"이라며 "반도체 소재를 중심으로 한 전자재료 부분의 고 수익성이 지속되는 가운데 원형과 폴리머 중심의 소형전지의 수익성 호조와 ESS 및 전기차용 베터리 판매의 동반 상승이 기대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