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호주 뉴사우스웨일스대학과 협력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18.09.06 09:10최종수정 2018.09.06 09:10 건설부동산부 김현정 기자
스마트시티, 도시재생, 주택정책 및 주거복지 분야 상호 협력 약속
5일 코엑스에서 개최된 LH와 호주 뉴사우스웨일즈대학(UNSW)의 협약식에서 박상우 LH 사장(사진 오른쪽 다섯 번째)과 헬렌 록헤드 호주 UNSW 학장(사진 오른쪽 여섯 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5일 코엑스에서 호주 뉴사우스웨일즈대학과 스마트시티, 도시재생, 주택정책 및 주거복지 분야에서 협력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UNSW는 호주 시드니 인근의 주립종합대학교로, 호주의 8대 명문대학인 G8 소속 대학이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이 상호 관심분야에서의 글로벌 협력 및 파트너십 기반 강화를 구축하기 위해 체결하게 됐다.

앞으로 양 기관은 스마트도시, 도시재생, 주거복지 분야의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발굴하고, 공동연구 시 인적자원을 교류하는 등 상호 협력하게 된다.

이날 협약식은 국토부와 LH, 국토연구원이 주최한 '해외 수변공간 재생사례 국제세미나'와 병행해 진행됐으며, 세미나 발표를 맡은 헬렌 록헤드 호주 UNSW 학장이 참석해 LH와의 협력체계 구축을 약속했다.

박상우 LH 사장은 “스마트시티와 도시재생, 주택시장 분석 및 주거복지 분야는 국내외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 연구해야 할 중요 아젠다”라며, “호주 UNSW 대학과 적극적으로 협력해 국민 삶의 질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