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이거 레알?? '최악의 음식궁합 12가지'
기사입력 2018.09.01 10:00최종수정 2018.09.03 09:23 디지털뉴스부 이진경 기자














1. 소주와 삼겹살
소주와 삼결살 조합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을텐데요. 이 둘이 꿀조합은 아닙니다. 소주의 알코올 성분은 지방을 합성하여 삼겹살과 함께 먹으면 체내에 지방을 많이 쌓이게 합니다. 또 삼겹살 속 포화지방산이 소주의 알코올 해독을 방해하여 간에도 부담을 줄 수 있습니다. 이 같은 이유로 맥주와 땅콩도 궁합이 좋지 않은데요. 맥주와 땅콩은 모두 찬 성질의 음식입니다. 따라서 장이 약한 사람이 함께 먹을 경우 배탈이 나거나 설사를 할 수 있습니다.

2. 토마토와 설탕
토마토에 있는 비타민B 성분은 인체 당질 대사를 원활하게 하고 열량 발생 효율을 높여주는 등 좋은 효능이 많습니다. 그러나 토마토에 설탕을 뿌려먹을 경우 설탕이 토마토의 비타민B를 파괴한다고 합니다. 따라서 토마토를 설탕과 함께 먹기 보다는 익혀먹거나 기름에 볶아서 섭취하는 것이 영양소 흡수율을 높여 더 좋습니다.

3. 오렌지 주스와 빵
오렌지 주스와 빵은 조식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조합인데요. 사실 이 둘의 궁합은 소화를 지연시켜 좋지 않습니다. 빵은 전분으로 만들어져 침 속 프타알린 성분을 통해 소화가 되지만 산성인 오렌지 주스와 만날 경우 이 프타알린 성분이 제대로 효과를 내지 못하여 소화가 잘 안 된다고 합니다.

4. 복숭아와 장어
장어를 먹은 뒤 후식으로 복숭아를 먹지 않아야 합니다.
복숭아의 유긴산이 장어에 함유된 지방의 소화를 방해하여 설사를 유발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와 비슷하게 수박도 위액을 엷게 만드는 작용을 하는데요. 따라서 기름지거나 튀긴 음식과 함께 먹으면 소화가 잘 안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5. 초콜릿(코코아)과 우유
우유에 초콜릿 코코아 가루를 타먹거나 초코쿠키를 적셔 먹는 경우가 많은데요. 사실 초콜릿과 우유는 건강에는 그리 좋은 궁합이 아닙니다. 이 둘은 포화지방 함량이 높고 당분 함유량도 많기 때문에 우유에 함유된 비타민 B1을 파괴시키고 체내의 콜레스테롤 수치를 높입니다. 또한 장이 예민하거나 좋지 않은 사람이 함게 먹게되면 설사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6. 시금치와 두부
시금치에는 다량의 옥살산 성분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이 성분은 두부에 들어있는 칼슘 성분과 결합하게 되면 불용성 수산 칼슘을 생성하는데요. 이는 칼슘의 체내 흡수를 막고 결석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시금치와 두부를 같이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7. 오이와 무
오이를 자를 ‹š 아스코르비나아제라는 효소가 나오는 이것이 무의 비타민 C를 파괴합니다. 따라서 이 둘을 함께 조리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만약 함께 조리해야 할 경우, 아스코르비나아제 성분은 산에 약하므로 오이에 식초를 넣어 버무려주면 무의 비타민 C 파괴를 줄일 수 있습니다.

8. 미역과 파
파에는 인과 유황 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데 이는 미역에 있는 칼슘 성분의 체내 흡수를 방해합니다. 게다가 파의 미끈한 성분이 혀에서 음식의 맛을 느끼는 미뢰 세포 표면을 덮어서 음식 고유의 맛을 느끼기 어렵게 합니다. 따라서 미역국을 먹을 ‹š 파와 함께 먹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9. 도토리묵과 감
도토리묵과 감에는 모두 탄닌이라는 성분이 들어있는데요. 이 탄닌 성분을 다량 섭취할 경우 장이 수축되어 변비가 생길 수 있습니다. 또한 적혈구를 만드는 철분과 탄닌 성분이 결합하면 소화 및 영양분 흡수를 방해해 빈혈이 나타날 수 있어 함께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10. 소고기와 부추
소고기를 먹을 때 부추를 함께 곁들여 먹는 경우가 있는데요. 소고기와 부추는 모두 열이 많은 성질의 음식입니다. 따라서 체내 열이 많은 사람이 이 두가지를 함게 섭취할 경우 소화가 잘 안되고 두통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11. 콩과 치즈
콩과 치즈는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인데요. 이 두 음식을 같이 섭취할 경우, 함유된 다향의 단백질이 소화 작용에 무리를 주게 되어 위장에 많은 가스가 차 복통을 유발하여 불편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단백질이 많이 함유된 콩과 치즈를 함께 다량으로 섭취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12. 술과 에너지 드링크
술을 마시면 혈중 알코올 농도가 높아지면서 중추신경이 영향을 받아 심장 맥박이 빨라지는데 카페인 또한 술과 같은 작용을 합니다. 따라서 카페인이 다량 함유된 에너지 드링크를 술과 섞어 마시면 심장은 더 빨리 뛰게 되므로 건강에 좋지 않습니다. 특히, 평소에 심장이 안 좋은 사람은 심할 경우 마비를 일으킬 수도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이진경 기자 leejee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